정부간행물 원문 17만권 온라인으로 본다(국가기록원)

[wp-rss-aggregator]오는 3일부터는 정부가 1953년부터 2014년까지 발간한 정부간행물 원문 17만권을 인터넷을 통해 볼 수 있게 된다.

행정자치부 국가기록원은 정부간행물 원문 17만권을 3일부터 홈페이지(www.archives.go.kr, 국가기록 정책수립 및 보존 중앙기록물 관리기관, 한국역사, 항일운동 등 기록정보 제공)를 통해 온라인 서비스한다고 2일 밝혔다.

정부간행물은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에서 발간하는 백서, 통계집, 법규집, 연구조사보고서 등으로, 정부의 주요 정책 수립 및 추진내용을 한 눈에 알 수 있는 책자이다.

국가기록원은 지난해 정부간행물 23만 5000권의 목록정보와 9만 2000권의 원문이미지를 보여주는 ‘정부간행물 컬렉션’ 콘텐츠를 개발했고 올해는 이 컬렉션의 고도화 사업을 진행해 7만 7000권을 추가했다.

이로써 국가기록원 소장 정부간행물의 72%에 해당하는 약 17만권의 원문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서비스되는 정부간행물은 연구조사보고서(7만 3000권), 통계집(2만 3000권), 기관지(2만 1000권) 연감·백서(8000권) 등 14개 유형으로 연도별로는 2000년대 이후 간행물이 9만권으로 가장 많다.

또 국가기록원은 연구자나 일반 국민이 간행물의 제목과 발행연도 등 키워드 검색 외에도 간행물 유형과 발행기관별 분류검색 등 다양한 방법으로 검색할 수 있도록 했다.

이상진 행자부 국가기록원장은 “각급 행정기관으로부터 납본 받은 정부간행물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국민들이 국가기록원 소장 간행물에 쉽게 접근할 수 있고 관련 분야 연구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부간행물 컬렉션’ 서비스 화면.
‘정부간행물 컬렉션’ 서비스 화면.

문의: 행정자치부 국가기록원 콘텐츠기획과 042-481-6392

2016.11.02 국가기록원

최신뉴스

공공누리 유형01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정책 보기 [새창]

담당자 안내 [새창]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