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김장채소 가격 안정 선제적 수급대책 추진

정부가 올해 김장철 배추의 공급량 감소가 예상됨에 따라 수급안정물량 2만 1000톤을 확보·비축하고 이달 하순인 김장성수기에 집중 공급하기로 했다.

또 현재 추진 중인 청년일자리 정책은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정부는 4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황교안 국무총리 주재로 제4차 ‘총리-부총리 협의회’를 개최,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경제·사회·외교안보 등 분야별 주요 국정현안을 점검했다.

이에 따라 정부는 내년까지 고용복지센터를 100개로 차질없이 확충하되 성과 중심으로 개편하고 워크넷을 일자리 종합포탈로 확대하기로 했다.

아울러 공공부문에서의 청년일자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올해 말 만료되는 청년의무고용제를 2년 연장하고 육아휴직·시간선택제 확산에 따른 빈 일자리에 청년을 신규채용해 나갈 방침이다.

또 김장채소 가격 안정을 위해 향후 시장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 하고 가격 급등 시에는 추가적인 비축물량 공급 등을 통해 적기에 대응하기로 했다.

회의를 주재한 황 총리는 “경제상황이 어렵지만 청년일자리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정부가 추진하는 일자리대책이 현장에서 제대로 잘 집행되고 있는지 추진상황을 수시로 점검·보완해 나가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와 함께 “국회 차원의 저출산 대책 논의와 관련해서도 정부가 적극적으로 참여·협조해 실효성 있는 대책들이 논의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황 총리는 “이번 주말 서울 도심에서는 집회와 함께 고(故) 백남기 농민 영결식이 예정돼 있고 동시에 주한 외국공관의 외교·문화행사도 진행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무엇보다도 시민 안전을 최우선에 두면서 평화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세심하게 관리해 줄 것”을 관계부처 장관에게 지시했다.

아울러 “여러 가지로 어려운 상황임을 감안, 집회에 참여하는 분들도 성숙한 시민의식을 발휘해서 원만하고 평화적으로 진행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정부는 전일 국회에서 파리협정 등 총 15건의 비준동의안이 통과된 만큼 관련 대책 수립과 입법조치 등 필요한 후속조치를 차질없이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문의: 국무조정실 기획총괄정책관 044-200-2533

공공누리 유형01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정책 보기 [새창]

담당자 안내 [새창]

정부, 김장채소 가격 안정 선제적 수급대책 추진

정책브리핑_문화동향

답글 남기기